일본술은 너무나 숭고합니다. 맛보지 않고 떠날수는 없습니다!
고베에서 최고의 술을 발견하고 맛보고 배우고 경험해보세요.

일본술은 발효 된 쌀을 원료로 만든 주류이고 더울 때도 추울 때도 즐길수 있습니다. 현재 많은 종류의 술과 풍미가 전례 없이 전 세계에서 점점 많은 사람들이 즐기고 있습니다. 일본의 많은 지역에서 술을 생산하지만, 고베와 니시 노미야의 서부에 위치한 나다고고는 전국적으로 가장 유명하고 잘 알려진 곳 중 하나입니다. 실제로 이곳의 일본술 생산은 약 7 세기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기 때문에 고베 지역이 주류 핫스팟이 된 이유를 자세히 살펴 보겠습니다.
대답중의 일부는 쌀,물 그리고 주변의 공기에 있습니다. 현지의 야마다니시키의 쌀은 일본에서 가장 유명한 일본술의 원료 품종으로서 단백질함량이 적고 고밀도 백색코어 및 일정한 크기와 식감으로 양조 프로세스에 가장 적합합니다. 로코산에서 흘러 네려오는 미야미즈의 경수는 미네랄이 풍부하여 강하고 푹신한 술을 만들수 있습니다. 한편 'Rokko Oroshi'라는 정상에서 차가운 바람이 불어서 쌀 발효 프로세스를 지연시킵니다. 차와 같이 술을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쌀의 높이, 널리 보급 된 기후 및 사용 된 발효 과정에 따라 다양한 풍미 프로파일을 취하는 음료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술도 차와 같이 쌀의 높이, 기후 및

사용된 발효 프로세스에 따라 다양한 풍미를 낼수 있습니다. 일본술은 점점 더 젊은 고객과 여성 고객에게 인기를 얻고 있으며 시대와 함께 발전해 왔습니다. 일부 양조장에서는 현재 전세계에서 방문하러 온 단체를 대상으로 투어를 주최하고 있습니다. 다국어 전단지 및 전시물을 비롯하여 모든 분들을 만족시키는 특산품가게도 있습니다. 많은 양조장에서는 술의 생산에 사용되는 문서랑 도구를 전시하고 일본술 시음을 제공하며 손님들을 즐겁게 해드립니다. 얼마나 많은 것을 배울수 있는지에 대한 한계는 없습니다. 예를 들어 진정한 일본술 애호가는 요시노 스기가 만든 일본술통을 보기 위하여 기쿠마사무네주조박물관의 타루 사케 마이스터 공장을 방문하기를 원할 것입니다. 수십년을 걸쳐 그러한 기술을 습득한 전문 기술자의 솜씨를 볼수 있습니다.

해외에서 오신 손님이 이러한 일본 단골 코스를 만끽하기에는 최적의 시기는 없습니다.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그리고 여행선물에 딱 맞는 메뉴를 추천한다면 술이 가득차 있는 풀 사이즈 상당의 일본식 이미지로 장식 된 미니 전통 술통일 것입니다.